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SK인천석유화학의 소식을 전합니다.

보도자료 상세페이지로 제목, 날짜, 내용, 첨부파일 정보 제공
제목 전주비빔빵, 익산시에 직영점 ‘농부의 빵’ 오픈하며 사회적 가치 창출 확대 날짜 2018-04-10
내용 ◾전주비빔빵, 익산시에 ‘농부의 빵’ 매장 오픈 ∙∙∙ 로컬푸드 활용한 빵과 쿠키류 판매
◾ 로컬푸드의 우수성 알리는 동시에 익산시 취약계층 위한 일자리 창출 목표
◾ SK이노베이션, “사회적 가치가 또 다른 사회적 가치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 만들 것”



SK이노베이션이 후원하는 사회적기업 ‘전주비빔빵’이 사회적 가치 확대에 나선다.


전주비빔빵은 지난 달 24, 전라북도 익산시 어양공원 옆 ‘익산로컬푸드직매장’ 내 직영점 ‘농부의 빵’을 개장했다. ‘농부의 빵’은 사회적기업 ㈜천년누리전주제과가 전주를 벗어나 타 지역에 처음 진출한 직영점으로 익산지역 농산물의 우수성을 알리고 지역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설립됐다.

 

농부의 빵은 익산시의 특산물인 고구마와 로컬푸드를 활용해 만든 빵과 쿠키류를 판매한다.   이 곳에서는 운영지원을 위해 전주비빔빵에서 파견된 직원 두 명과 함께 익산시 지역 취약계층 3명이 고용되어 총 5명이 근무 중이다.

 

전주비빔빵 장윤영 대표는 “전주비빔빵과 같이 ‘농부의 빵’도 익산 대표 빵집으로 브랜드화 하는 것이 목표”라며, “이를 통해 익산시 경제 활성화와 함께 사회적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전주비빔빵은 2013,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과 전주시 지역 경제 활성화를 목표로 설립된 사회적 기업이다. SK이노베이션은 전주비빔빵의 설립 초기에 창업자금 1.5억원을 지원했으며, 회계∙재무, 생산관리, 마케팅, 홍보 등 사업 영역 전반에 걸쳐 프로보노*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프로보노(probono):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사회적 약자를 돕는 무료 봉사

 

설립 초기 평균 28만원에 불과하던 전주비빔빵의 하루 매출액은 2018년 현재 약 6백만원 규모로 성장했다. 같은 기간에 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 직원 수는 4명에서 30명으로 늘어났다.

 

전주비빔빵은 전주시 완산구 서노송동 전주시청점과 작년 연말에 오픈한 전주한옥마을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주문은 오프라인 매장 외에도 ‘천년누리 전주제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구매도 가능하다.

 

SK이노베이션 임수길 홍보실장은 “전주비빔빵의 익산 지역 진출은 사회적기업의 성장이 또 다른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사례”라며, SK이노베이션은 이러한 사회적 가치 창출이 선순환 구조를 지속할 수 있도록 지원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180410(2).jpg